뽐뿌 커뮤니티

유시민 작가가 존경스러운 이유58

 

정치를 그만두었으나,

현실 정치에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할  힘이 있는것

 

오늘보니 그의 서적이 베스트셀러 1위가

되었네요


작가라는 직업으로 

어둡고 불공정한 세상을 밝힐수 있는

진정으로 행복한 분 같습니다

 

20240620092211_Ncm5j1eTGV.jpg

 

 

 

 

“사마천의 심정에 공감한다. 하늘의 도 따위는 없다. 천벌 같은 것도 없다. 하지만 무력이 권력의 향배를 결정했던 시대는 지나갔다. 대한민국의 권력은 물리적인 힘이 아니라 국민의 지지에서 나온다. 바다가 배를 엎어버리듯 민심이 권력을 뒤엎는 세상이다. 도는 하늘에 있지 않다. 사람의 마음에, 사람의 관계에, 사람의 본성에 있다. 윤석열의 권력은 국민이 주었다. 그 권력을 국민이 다시 빼앗을 수 있다.”


“언론 전체가 보수정당과 대자본과 기득권 집단 쪽에 가담해 모든 저널리즘 규범을 파괴한 상황에서… 「한겨레」를 비롯한 ‘기자들의 언론’은 스스로 균형을 잡는 데 치중한다. 편향되었다는 비난을 감수하면서 세상의 균형을 이루는 일에 힘쓰지 않는다. … 민주당의 총선 압승에 기여한 것은 … ‘새로운 저널리즘’이었다. 그들은 우리가 아는 저널리즘 규범의 일부를 무시했다. 편향되었다는 비난을 감수하면서 세상의 균형을 이루기 위해 싸웠다. 대중과 소통하고 교감하면서 뉴스를 만들었다. 대중은 그들이 만든 뉴스의 가치를 승인했다. 그래서 새로운 저널리즘이라고 하는 것이다.”


“분명한 것이 하나는 있다. 조국과 윤석열의 운명이 완전하게 엇갈린다는 것이다. 둘의 싸움을 둘 모두 명예롭게 끝낼 방법은 없다. 윤석열에게 조국은 이재명과 다른 존재다. 윤석열의 시선으로 보면 이재명은 ‘아직 죽이지 못한 자’다. 싸움을 멈추고 공존을 시도할 여지가 있다. 그러나 조국은 ‘이미 죽였던 자’다. ‘이미 죽였던 자’와는 공존할 수 없다. 조국도 마찬가지다. ‘다시 살아난 자’는 자신을 죽였던 자를 죽여야 살아났음을 확인할 수 있다. 윤석열의 가장 위험한 적은 이재명이 아니라 조국이다.”

117
추천하기 다른의견 0
|
공유버튼
첨부파일
  • 48377038621.20240613092330.jpg

다른의견 0 추천 2 sadwd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132 추천 17 겨울방학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4 바리테스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1 추천 54 멀지않은여명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9 추천 6 구라까지마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1 추천 3 김복조교수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3 농판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1 추천 49 아르쏭다르쏭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빰뿌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gulbi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마징가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20 쥐가살찌면사람은굶어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아드리아~@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Think,Say,Act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4 배트맨튀김즈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용석용준아빠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hokwon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리스크제로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상트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페이쓰리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2 난니가좋다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미틴토깽이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의자바꾸고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icelander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관망효랑이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 윤석열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수달엔진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Iim0012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카말랭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Silkysky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카이저7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MyVision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영교빵빵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AntS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쿠도하미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햇소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빰뿌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gulbi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Japan_Radioactive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바트
2024-06-23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6 바리테스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4 Pagan
2024-06-20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2 리스크제로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19 도필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신동자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1 추천 0 동마뱀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3 열받아서계속산다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Victor777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호랑이
2024-06-21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1 2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