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감동, 동영상, 관심사 등 다양한 주제의 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72년 전, 한 남자가 쓴 출사표 19
분류: 감동
이름: 채패


등록일: 2022-06-25 14:41
조회수: 5704 / 추천수: 0


Internet_20220625_143955_1.jpeg (63.6 KB)
Internet_20220625_143955_2.jpeg (36 KB)

More files(1)...


 

20220625144022_ZlXIszXghU.jpeg

 

생자필멸(生者必滅), 회자필리(會者必離)라고 하는 세상에 형생(亨生)하여 이십 유여 일 년.


그렇다할 만 일도 못하고 더구나 부모의 은혜는 조금도 갚지도 못하고 후진약소(後進弱少) 민족의 서러움을 안고 방랑의 길, 재귀(再歸)는 기약 못할 길을 떠나게 되니 이 한(恨)을 어찌하리오.


운명을 개척하여 많은 복(福) 가지고 돌아오겠습니다. 진정한 진리, 삶이 무엇인가 탐구 해가지고 돌아오겠습니다.


만일의 경우에는 저 세상에서 복을 빌겠습니다.


아버님, 어머님, 동생들 그리고 여러벗들. 재회의 날, 환희에 찬 얼굴로 지난날의 노고(勞苦)를 이야기나 하기로 합시다.



안녕히들 계세요.

 

20220625144023_KGnlDLChyv.jpeg

 

 

20220625144023_rBOUmj5y1f.jpeg

 

故 권석홍(權錫洪)


당시 서울대 섬유공학과 3학년. 전쟁이 발발하자 포병 간부 후보생으로 입대. 1951년에는 미육군 포병학교 유학도 다녀옴.

당시 미군 고문관의 구두서술에 의존해야 했던 미육군 포병교리와 교범을 전부 한글로 번역한 인물임.



1953년 2월 25일 서부전선에서 전사.



 

 

진심 북한.짱깨 빨아주는 사람 보면

이완용과 다를바 없다고 생각합니다..ㅠ

추천 0

다른 의견 2

다른의견 3 추천 1 -은우-
2022-06-25

다른의견 0 추천 0 그게다그거라니깐
2022-06-25

다른의견 7 추천 4 싸상
2022-06-25

다른의견 2 추천 11 채패
2022-06-25

다른의견 7 추천 1 싸상
2022-06-25

다른의견 1 추천 9 채패
2022-06-25

다른의견 7 추천 2 싸상
2022-06-25

다른의견 2 추천 3 채패
2022-06-25

다른의견 0 추천 4 체리흡입
2022-06-25

다른의견 0 추천 0 다리미112
2022-06-26

다른의견 0 추천 0 가루리
2022-06-26

다른의견 0 추천 1 미나미타츠야
2022-06-25

다른의견 2 추천 0 진짜남자다
2022-06-25

다른의견 0 추천 4 해적판 ** 다른 의견입니다. **
2022-06-25

다른의견 0 추천 0 채패
2022-06-25

다른의견 2 추천 1 스푸키멀더
2022-06-25

다른의견 1 추천 1 nOiSeCaT ** 다른 의견입니다. **
2022-06-25

다른의견 1 추천 3 채패
2022-06-26

다른의견 0 추천 0 nOiSeCaT
2022-06-26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