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유머, 감동, 동영상, 관심사 등 다양한 주제의 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WWF에 뛰었던 한국 프로레슬러 2
분류: 기타
이름: 후버타코


등록일: 2021-08-03 08:47
조회수: 4416 / 추천수: 1


22.jpg (129.3 KB)



 

22.jpg

 

김일(역도산 제자)의 제자이자 양자인 '김덕'

1970년대에는 전일본 프로레슬링에서 점보츠루타와 양대산맥으로 활약했고, 한국인 최초로 WWF에 올랐던 선수 (타이거 청 리)
헐크호건,마쵸맨 등 당대 최고의 스타들과도 겨루고,
국제경기에서는 김일과 태그팀으로 활약도 했었음.
이왕표와 상대도 안될정도로 지위나 격이 높았지만, 김덕선수가 한국에 들어오려할때쯤에는 이왕표 무리가 한국프로레슬링을 쥐어잡고 있던 시기.
김덕을 쉽게 한국경기에 출전리켜주지 않았으며, 겨우겨우 출전한게
'쇼군 카미카제'라는 이름으로 악당역할을 시켰음..
당연히 짜여진 각본에서는 악당은 패할수밖에..
처음부터 이왕표는 자신의 선배이자 더 높은 커리어를 가진 김덕에게 승리를 시켜서 한국에서 인기를 줄 마음도 없었음;
이왕표가 차라리 같은 김일의 제자로써 라이벌 구도로 갔으면 더 인기있었을텐데, 개인의 욕심으로 인한 행동들이 쌓이고쌓여 더이상이 발전은 못하고 해체직전까지 몰고온..
그 제자들도 흩어져서 안그래도 없는 밥그릇을 나눠먹는중..

그렇게 어영부영 패하는 악당역할만 하다가 결국 일본으로 가서 후배들을 양성하는데 힘쓰고 있는 중.. 

추천 1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OB나서샤샤샤
2021-08-03

다른의견 0 추천 0 알콜의강
2021-08-03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