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합니다.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5G 상용화 69일 만에 가입자 100만…"품질 안정화 총력"

1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지난 10일 기준 5G 가입자 수가 100만 명을 돌파했다. /남용희 기자
1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지난 10일 기준 5G 가입자 수가 100만 명을 돌파했다. /남용희 기자

제조사, 하반기 중으로 5G 스마트폰 추가 출시

[더팩트ㅣ서민지 기자] 5G 품질 논란 속에도 가입자가 약 2개월 만에 가입자 100만 명을 돌파했다. 정부와 이동통신 3사는 대형 시설에 5G망을 공동 구축하는 등 품질 안정화에 힘쓸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지난 10일 5G 가입자 수가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11일 '5G 서비스 점검 민관합동 TF' 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확인했다.

'5G 서비스 점검 민관합동 TF'는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사, 제조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회의에서 5G 서비스 품질 개선과 관련한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5G 서비스 수신 가능범위(커버리지) 등 서비스 품질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5G 기지국은 지난달 대비 6.9%(3980국) 증가한 6만1246국이 구축된 것으로 파악됐다. 장치 수는 14만3275개로 지난달보다 1만8586개가 늘었다.

하지만 여전히 5G 서비스에 대한 불만은 거센 상황이다. 이에 따라 5G 실내수신환경 개선과 관련해 이동통신사는 다음 주부터 순차적으로 주요 공항 및 KTX 역사, 대형 쇼핑센터 및 전시장 등 전국 120여 개 인구밀집 건물 내에서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350여 개 영화관·체육경기장·대형마트 등을 추가 선정해 시설 공동구축 작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전국 지하철 노선별로 5G 기지국 구축 작업이 진행 중이며, 조속한 서비스 개시를 위해 담당 기관과 긴밀히 협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과기정통부도 지난달 29일 서울교통공사를 방문해 소비자들이 지하철에서 5G 서비스를 원활히 이용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이동통신사와 제조사는 수 차례 걸친 소프트웨어 보완패치 보급과 지속적인 망 연동 최적화를 통해 데이터 끊김현상과 속도저하 등을 상용화 초기 대비 대폭 완화했다고 밝혔다. LTE 서비스 이용하고 있음에도 단말 상태표시줄에 5G로 표기되는 현상을 개선하기 위한 단말 패치는 5월 중 배포됐으며, 이동통신사 등은 이용자의 약 85% 이상이 업그레이드를 완료한 것으로 확인했다.

제조사는 5G 스마트폰 선택권을 넓히고, 5G 서비스 체감도를 높일 수 있도록 3분기에 다양한 5G 스마트폰을 출시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5G 가입자들이 내실 있는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이동통신사와 제조사에 지속적인 품질 개선 노력과 적극적인 서비스 다변화를 요청했다"며 "앞으로도 민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국민에게 최고 품질의 5G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jisseo@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28714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hot 뽐뿌뉴스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2440370
29712 뽐뿌뉴스
"고마워요 삼성" 갤럭시S8, 전복된 보트 승객 구했다
19/07/19 84
29681 뽐뿌뉴스
[TF현장] 말로 하는 '리니지M' 그 뒤엔 엔씨 AI가 있었다
19/07/19 32
29675 뽐뿌뉴스
라인게임즈, 모바일 신작 '퍼스트 서머너' 142개국 출시
19/07/18 49
29674 뽐뿌뉴스
카카오게임즈 '테라 클래식' 예약자 100만 명 돌파…흥행 청신호
19/07/18 56
29673 뽐뿌뉴스
삼성전자, 日 수출 규제에도 '초격차' 이어간다
19/07/18 84
29667 뽐뿌뉴스
[TF현장] SKT, '5G 클러스터'로 서비스 강화 "경쟁 패러다임 바꾼다"
19/07/18 53
29642 뽐뿌뉴스
LG전자, 'V50 씽큐' 활용 모바일 게임 축제 연다
19/07/18 25
29635 뽐뿌뉴스
[TF현장] 현실과 뒤섞인 넥슨 카트라이더는 어떤 모습일까
19/07/18 45
29634 뽐뿌뉴스
[TF확대경] '산 넘어 산' KT, 풀어야 할 과제 많은데…연일 '잡음'
19/07/18 49
29630 뽐뿌뉴스
게임빌 신작 '엘룬' 마침내 韓 구글·애플 출격
19/07/17 37
29600 뽐뿌뉴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5G 일등' 의지 "모든 역량 바치겠다"
19/07/17 40
29594 뽐뿌뉴스
검은사막 '란', 살아있네…모바일 복귀 이용자 견인
19/07/17 32
29593 뽐뿌뉴스
[TF확대경] SKT 스위스, LGU+ 핀란드…이통사 5G 로밍 세계 최초 경쟁
19/07/17 104
29590 뽐뿌뉴스
김동섭 SK하이닉스 사장 일본행…원자재 수급 방안 논의
19/07/16 76
29582 뽐뿌뉴스
[TF현장] LG '홈브루', 맥주 마니아 홀린다…가격·규제는 '변수'
19/07/16 74
29560 뽐뿌뉴스
[TF초점] '취임 1년'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3등의 반란 꿈꾼다
19/07/16 61
29548 뽐뿌뉴스
경찰, '경영고문 부정 위촉' 등 채용비리 KT 압수수색
19/07/15 53
29522 뽐뿌뉴스
^^
19/07/15 29
29515 뽐뿌뉴스
'닌텐도 스위치 라이트' 등장에…"비싸다" vs "아니다" 갑론을박
19/07/13 140
29511 뽐뿌뉴스
'라이온킹' 개봉 앞두고 선데이토즈 '디즈니팝' 바뀐 배경은
19/07/12 124
29509 뽐뿌뉴스
'타다' 이제 운행 못 하나…'타다 금지법' 나왔다
19/07/12 127
29490 뽐뿌뉴스
[TF초점] '삼성' 고동진·'LG' 권봉석, 하반기 5G 스마트폰 대전 누가 웃을까
19/07/12 92
29480 뽐뿌뉴스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정식 출시 째깍째깍
19/07/11 59
29479 뽐뿌뉴스
SK하이닉스, 日 유력 경제지 선정 '아시아 실력기업' 1위  1
19/07/11 78
29478 뽐뿌뉴스
황창규 KT 회장 "고객 감동 서비스로 5G 1등 확고히 하자"
19/07/11 54
29470 뽐뿌뉴스
[TF현장] 유니티 행사서 '진짜 같은 가짜'가 더 주목받은 이유
19/07/11 52
29453 뽐뿌뉴스
[TF확대경] SKY의 귀환…스마트폰 혁신 속 '감성' 건드릴까
19/07/11 89
29450 뽐뿌뉴스
'5G 상용화 100일' SKT·KT·LGU z "하반기에도 달린다"
19/07/11 199
29449 뽐뿌뉴스
[단독] 넷마블의 승부수…신촌에 새 '스토어' 연다
19/07/11 60
29398 뽐뿌뉴스
[TF현장] "아리아! 살려줘" 어르신 목숨 구한 SKT 'AI 돌봄 서비스'
19/07/09 6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