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글을 포함하여 모든 주제를 자유롭게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한규호 횡성군수, 뇌물수수 혐의로 징역형 확정…군수직 상실 3
이름: 저스트보닌


등록일: 2019-06-13 20:12
조회수: 187 / 추천수: 1


1.jpg (59.8 KB)



1.jpg

 


한규호 횡성군수, 군수직 상실로 행정 공백 우려

지역 부동산개발업자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한규호(68) 횡성군수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확정받아 군수직을 상실했다. 횡성군은 군수 공백 사태로 인한 행정 공백이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대법원 3부(주심 조희대 대법관)는 13일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된 한 군수의 상고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

한 군수는 2015년 3월 부동산 개발업자인 박모(58)씨와 최모(53)씨로부터 횡성지역 전원주택단지 개발 허가에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현금 450만원과 5차례에 걸쳐 100만원 상당의 골프 접대, 100만원 상당의 외화를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1·2심은 "군수로서 공정·청렴하게 직무 집행을 해야 할 의무가 있음에도 지역 내 부동산개발업자들로부터 골프 접대를 받고 적지 않은 현금까지 수수함으로써 공정한 직무 집행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크게 떨어뜨려 죄질이 나쁘다"며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대법원도 하급심 판단이 옳다고 결론 내면서,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한 한 군수는 직위를 잃게 됐다. 현행법은 자치단체장이 범죄로 금고 이상의 형을 확정받으면 직위에서 물러나도록 한다.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자유한국당입니다.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19-06-13 20:13:4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issue&no=156736 ]

추천 1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반대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2311481
156979   "방송 조작 보도 흑역사 KNN 새로 썼다" 06:20:25 14
156978   문재인 대통령 트윗 - 멋지게 놀고 나온 우리 선수들 자랑스럽습니다 03:50:46 1 - 0 58
156977   문재인 대통령, 한-스웨덴 우정콘서트 참석 03:41:02 37
156976   문재인 대통령 페북 - 스웨덴을 떠나며 02:55:10 3 - 0 72
156975   철강도 조질려나 봅니다.  6 02:18:52 0 - 1 216
156974   문재인 대통령, '한국전 참전비 제막식' 참석 02:17:58 1 - 0 63
156973   남성 육아휴직 관련 투표해봅시다.  1 02:07:12 75
156972
 멍멍이야
  마리텔 큰별쌤 클립이에요~ 00:59:06 102
156971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이명박근혜 정부의 내용을 일부러 뺐다고요?  7 00:22:17 4 - 0 200
156970
 멍멍이야
  나경원의 생각을 이해해보자.  13 00:12:46 2 - 0 274
156969   트럼프 (북한) "제재 위반-단거리 미사일, 어느 나라나 하는 것"  5 00:03:11 2 - 0 115
156968   윤지오, 여가부서 근거 없는 숙박비 지원…"산하기관 기부금으로" 해명했지만  7 00:00:33 198
156967
 타운트
  남성 육아휴직에 대해서  9 19/06/15 1 - 0 148
156966   청년고용장려금 소상공인 지원 막고있는 자한당  24 19/06/15 4 - 0 169
156965   ??: 엠팍은 일베에 먹혔다.  9 19/06/15 315
156964
 수퍼드라이
  육아휴직 관련 법과 그 발언에 대해 적습니다  50 19/06/15 5 - 10 2095
156963   영화 알라딘 을 보고 왔습니다 (스포무)  8 19/06/15 169
156962   문재인 대통령, 소셜벤처를 통한 포용적 성장의 현장 방문  10 19/06/15 8 - 0 114
156961   영원히 기억될 부역자 년놈들  6 19/06/15 1 - 0 281
156960   김정숙 여사, 스벤스크 폼(디자인진흥기관) 방문  2 19/06/15 3 - 0 111
156959   김정숙여사의 남성육아휴직 '용기'언급이 짜증나는건  69 19/06/15 14 - 11 6752
156958   홍콩판 자유당  1 19/06/15 193
156957   수제화거리 찾은 황교안의 '생뚱' 답변  3 19/06/15 1 - 0 227
156956   문재인 대통령, 노르웨이 국빈방문 돌아보기 (영상) 19/06/15 53
156955   김정숙 여사가 틀린말 한 거 아니죠.  24 19/06/15 4 - 1 369
156954   홍콩민주화시위 '임을위한행진곡'  58 19/06/15 0 - 15 708
156953   구멍 뚫린 NLL 해안감시체계…군경, 北어선 삼척 앞 150여㎞ 표류 동안 ‘깜깜‘  3 19/06/15 126
156952   홍콩시위는 일부 승리아닌지요  4 19/06/15 112
156951   한국 자영업자들의 탄식 "장사 안되 죽겟네..." (식당편)  13 19/06/15 2 - 2 351
156950   함평.. 19/06/15 67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