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단독] 유시민 "암호화폐는 인간 어리석음 이용해 돈 뺏는 것" 65
이름: 마지막날에


등록일: 2018-01-13 07:06
조회수: 9529 / 추천수: 51





“암호화폐는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장난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유시민 작가는 12일 중앙일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암호화폐 열풍에 대해 이렇게 경고했다. “투기 광풍의 또 다른 버전” “그야말로 미친 짓” “사기” 등의 격한 표현까지 써가며 최근 열풍을 비판했다.

 

유 작가는 “지금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다.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사려들 것”이라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 사기꾼이 여기에 다 모여있다. 지금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분명히 내야 될 때”라고 강조했다.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은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고도 했다.

 

Q : 답답한 느낌이 드는가. A : 인간이 참 어리석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인류 역사에서 수없이 되풀이됐던 투기 광풍이라고 본다. ‘17세기 튤립 버블의 21세기형 글로벌 버전’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지금 장난을 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여기에 전 세계 사기꾼이 다 모여있다.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잖은가.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살 거다. 그러면 맨 마지막에 잡고 있던 사람들은 망할 거다.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Q :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신중한 입장인 듯한데. A :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충 다 팔고 다 나오도록 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다. 그리고 가상화폐 투자로 해외계좌로 돈 빠져나가는 것은 다 차단해야 된다. 정부가 이 광풍에서 시민 보호 조치를 아무것도 안 하면 정부 잘못이 될 수 있다. 그러니까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지금 분명하게 내야 될 때다. 유 작가는 인터뷰 말미에 “투기 광풍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정부가 확실해 내야 한다는 것과, 쫄딱 망한 사람들이 정부를 원망할 권리는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Q : 한국의 블록체인 기술을 더 발전시켜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A :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우리나라가 자유를 안 주면 마치 4차 산업혁명에서 뒤지는 것처럼 얘기하는 언론 기사들이 넘치는데, 저는 그 사람들이 의심스럽다. 암호화폐를 띄워서 자기 이익 채우려고 하는 것 아닌가. 전국의 카지노를 다 열어주는 것과 뭐가 다른가. 제가 부정적으로 얘기하면 ‘꼰대다’ ‘새로운 4차 산업혁명을 모른다’ 얘기하는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다. 저는 이걸 부추기는 일부 언론들이 솔직히 수상하다. 이 사람들 다 거기에 돈 넣은 것 아냐, 그런 생각이 들 정도다.
 
Q : 이 사안은 투기자본 규제 측면의 관점과 블록체인 산업 진흥 측면의 관점이 상충하는 것 같은데. A : 죄송한데 그런 주장들(산업진흥)은 다 사기라고 본다. 암호화폐는 경제학적 의미의 ‘마켓’도 아니고 그냥 엔지니어들의 아이디어로 나타난 수많은 이상한 장난감 갖고 사람들이 도박하는 거다. 돈이 벌린다는 소문 듣고 사람들이 불나방처럼 돈다발 들고 모여드는 거다.
 
사줄 사람 없으면 무너지는 시장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18-01-13 07:09: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5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626364 ]

추천51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661160
4552963   어지간하면 스포츠에 감정이입 안하는편인데 이건 화가 나네요 08:21:16 50
4552962   김보름은 진짜 멍청하네요  2 08:19:59 397
4552961   블랙팬서를 본 소감... 개인적인 최악 별 1개도 아닌 1 꼬다리 드립니다...  4 08:18:51 197
4552960   왜 이승훈 선수가 적폐로 몰리는지 모르겠네요  12 08:15:38 996
4552959   빙싱연맹 이딴식으로 운영되는 데 금메달 따도 아무도 그 가치를 인정 안해줄 듯 ㄷㄷ  3 08:15:24 189
4552958
 해피엔딩
  손혜원 의원 페북 - 지역구민들만 나가 싸우게 할 수는 없습니다.  3 08:13:24 1 - 0 377
4552957   경기 보니까 노선영 선수가 잘못했네요  9 08:13:02 1 - 0 1441
4552956   김아랑 선수에게 묻고싶은 세의씨 ??  3 08:12:39 1 - 0 788
4552955   새벽부터 이분들 대단하시네요.  2 08:12:10 585
4552954   청원 12만 가즈아!! 보름아 기다려 가즈아!!  13 08:11:03 1 - 0 676
4552953
 Ceril
  목욕가운 입고 춤 추는 모모 & 다현 (gif)  2 08:11:03 793
4552952   김보름 어쩌나..네티즌 네파에 "후원 중지 해달라, 불매도 불사" SNS 도배  9 08:08:27 1494
4552951
 날이참좋다
  근데 김보름 얘들이  7 08:05:29 1 - 0 1381
4552950   어제 경기는 초딩 체육대회보다 못한경기네요!!  1 08:03:43 472
4552949   빙신연맹이 삼성 계열사 인가...  4 08:03:21 496
4552948   장수지 인스타 맞춤법과 26살의 나이  5 08:00:28 1485
4552947   배우 김지현, 이윤택 폭로 동참…"성폭행, 임신, 낙태"  5 07:59:02 2 - 0 2813
4552946   매스스타트 때 김보름한테 야유 쏟아지면 좋겠,,,  2 07:57:54 1004
4552945   어느 정권이었던간에 올해는 지방공무원 최대 채용  10 07:57:30 624
4552944   팀코리아의 팀추월 경기 요약.jpg  1 07:57:11 1 - 0 1747
4552943   노진규 선수는 이상태로 경기뛴듯하네요  11 07:55:45 1 - 0 2344
4552942   어제 여자 팀추월 결승선 상황  1 07:55:14 1592
4552941   노선영 선수가 제발 이렇게는 하지 말았으면 합니다  2 07:54:53 1352
4552940   팀 코리아?’ 김보름과 여자 팀추월, 국가대표 자격 있나.gisa  1 07:53:54 1028
4552939   스피드스케이팅 장수지 선수 인스타  16 07:53:28 1 - 0 2157
4552938   김보름 쉴드기사가 아직 안나오네요  8 07:52:00 822
4552937   보름하다 07:51:58 160
4552936   초반에는 노선영이 밀어줬어요.  3 07:50:04 1931
4552935   팀추월..  1 07:49:01 344
4552934   앞으로 응원할때 조용해주세요  6 07:47:34 104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