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세계랭킹 1위 고진영 박성현과 한솥밥
기사작성: 2020-02-27 10:00:01


[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5)이 ‘남달라’ 박성현(27·솔레어)과 한솥밥을 먹는다.
매니지먼트 업체 세마스포츠마케팅은 27일 “고진영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를 대표하는 최고의 여성 골프 선수인 박성현, 고진영을 모두 관리한다”고 들뜬 표정을 숨기지 않았다.
세마스포츠 이성환 대표는 “강한 정신력과 꾸준한 경기력이 장점인 고진영과 함께해 기쁘다.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메인 후원사 계약부터 전담 매니저 구축까지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하이트진로와 계약이 끝난 고진영은 로고 없는 모자를 쓰고 시즌 개막을 준비 중이다.
최근 발목 통증이 재발해 귀국 일정을 취소하고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재활과 훈련을 병행하고 있다.
세마스포츠는 지난해 박성현에게 역대 최고액(비공개)에 카지노기업 솔레어와 후원계약을 체결하는 등 수완을 발휘했다.
LPGA투어 신인왕을 시작으로 올해의 선수를 휩쓴 ‘메이저 퀸’이자 부동의 세계랭킹 1위로 우뚝 선 고진영은 박성현보다 더 큰 계약을 체결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세마스포츠의 세일즈 능력에 눈길이 모이는 이유다.
고진영은 “LPGA에서 함께 뛰고 있는 (박)성현 언니와 같은 소속사가 돼 기쁘다.
더 편안한 분위기에서 함께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감을 드러낸 뒤 “경기 외 모든 부분은 세마에게 맡기고 경기에만 집중하겠다.
올림픽에 출전해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구체적이고 뚜렷한 목표를 공개했다.
발목 재활에 힘쓰고 있는 고진영은 내달 20일부터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 위치한 와일드 파이어 골프클럽에서 막을 올리는 LPGA투어 볼빅 파운더스컵으로 자신의 시즌 개막전을 치를 계획이다.
고진영은 볼빅 파운더스컵의 디펜딩챔피언이다.

zzang@sportsseoul.com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sports&no=1381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