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현대카드·캐피탈·커머셜,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
기사작성: 2021-04-09 06:47:45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정태영 부회장 단독 대표이사 체계였던 현대자동차그룹의 금융계열사 3곳인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이 각자대표로 전환된다.


9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현대카드는 지난 6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김덕환 카드 부문 대표를 새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계열사인 현대캐피탈도 목진원 캐피탈 부문 대표를 현대캐피탈 신규 대표로, 현대커머셜은 이병휘 커머셜 부문 대표를 현대커머셜 신규 대표로 추천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오는 28일 정 부회장과 함께 각 사 각자대표로 임명할 예정이다.


이번 각자대표 체제 도입은 금융환경 급변 신속한 의사결정 구조를 만들기 위한 정 부회장의 의중이 반영된 결정으로 해석된다.
각자 대표제는 각 사업부문을 담당하는 CEO(최고경영자)가 독립적으로 의사결정 권한을 갖는 구조다.
정 부회장은 이번 각자 대표체제 전환에 따라 향후 중장기 전략과 미래산업 발굴,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에 집중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