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신한카드, 메세나대상 문화공헌상 수상?
기사작성: 2020-12-02 17:12:02
신한카드는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제21회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문화공헌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김영수 문화체육관광부 예술정책관과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왼쪽부터)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신한카드 제공
신한카드는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제21회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문화공헌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김영수 문화체육관광부 예술정책관과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왼쪽부터)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신한카드 제공

아티스트와 함께 유튜브 라이브 공연 다수 개최

[더팩트│황원영 기자] 신한카드는 한국메세나협회 주관으로 개최된 2020년 메세나대상에서 지역사회 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문화공헌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제21회를 맞이한 메세나대상은 문화예술에 적극 지원하는 기업의 메세나 공적을 기리기 위해 한국메세나협회에서 1999년부터 주관해 운영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코로나19 이후 '신한카드 디지털 스테이지'를 개최해왔다. 디지털 스테이지는 코로나19로 심각한 침체를 겪고 있는 문화예술 업계를 지원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행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차별적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새롭게 기획한 언택트 공연 프로그램이다.

연극, 콘서트, 연주회 등 디지털 전용 문화 컨텐츠를 유튜브 라이브로 송출하고 있으며, 특히 소란 밴드 공연의 경우 6000여건의 동시 접속과 약 2만건의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고객과의 소통을 넓히고 있다.

또한, 신한카드는 전국 단위의 다목적 컬처 플랫폼을 운영, 대중 공연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위치한 '신한카드 FAN스퀘어'는 젊음의 거리 홍대에 어울리는 2030세대 중심의 특화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으며, 부산 해운대구 센텀시티의 '소향씨어터 신한카드홀'의 경우 1130만여석 규모의 대형 공연장으로 해마다 4~5만명의 관람객을 유치 중에 있다.

이외에도 신한카드는 재능있는 인디 뮤지션 발굴과 활동 지원을 통해 대중음악 발전에 진정성 있는 기여를 목표로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를 2015년부터 운영해 오고 있다. LG아트센터와 협업해 '아트 컬렉션'을 진행, 2011년부터 9년동안 고품격 공연 예술 및 문화공간을 지원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메세나 수상은 신한카드가 지역사회 문화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는데 그 의미가 크다"며 "2680만 신한카드의 고객과 문화예술업계의 가교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고, 코로나로 침체된 문화예술시장에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데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wony@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