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국민의힘 “대북규탄 공동결의문, 국민 분노·확고한 대응의지 보여줘야”
기사작성: 2020-09-25 15:47:29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국민의힘은 25일 북한의 연평도 실종 공무원 피격 사건 관련해 “오는 28일 예정된 국회대북규탄 여야공동결의문은 북한의 야만행위에 대한 분노, 북한의 도발에 대해서는 확고하게 대응하겠다는 국민의 목소리를 담아야 한다”며 “5천만 국민의 분노와 향후 대응의지를 북한에게 확실히 보여줘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형두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북한 당국이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대한민국과 국제사회의 단호한 응징이 따를 것임을 엄중히 경고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원내대변인은 “또한 국민의힘이 요구한 28일 본회의 긴급현안질의에서 여야 의원들은 청와대와 정부를 상대로 북한이 우리 국민을 야만적으로 살해하기까지 긴 시간동안 우리군과 정부가 무엇을 했는지 철저히 따져 물어야 한다”며 “이번 사안의 근본책임은 북한에 있지만 북한이 최악의 만행을 저지를 때까지 저지하지 못한 군과 정부의 책임 또한 가볍지 않다”고 강조했다.


최 원내대변인은 “그동안 우리는 손바닥을 펴고 두 팔을 벌려 북한과 협력하려고 했다.
하지만 돌아온 것은 무력도발, 핵미사일 위협, 대한민국 국민에 대한 야만적 살해행위였다”며 “진정한 평화와 협력은 북한이 다시 국제법과 남북합의를 이행하겠다는 약속, 위반행위에 대한 책임인정에서부터 시작한다는 것을 북한이 깨닫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