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람이 좋다' 허수경, 남편 이해영 교수 애정과시 "큰 나무 같아"
방송인 허수경은 13일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이해영 교수와 행복한 결혼 생활을 자랑했다.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 캡처
방송인 허수경은 13일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이해영 교수와 행복한 결혼 생활을 자랑했다.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 캡처

[더팩트ㅣ강수지 기자] 방송인 허수경이 남편인 이해영 교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허수경은 13일 오전 8시 방송된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 제주도 생활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수경은 이 교수와 행복한 결혼 생활을 자랑했다.

허수경과 이 교수는 이른바 '주말 부부'다. 제주도에서 딸과 함께 생활하는 허수경은 일주일에 한 번 서울로 가서 이 교수를 만나고 있다.

그는 "결혼한 지 6년"이라며 "(남편이) 저를 무척 아끼고 좋아해 준다. 그것만으로도 저는 고맙다. 따지지 않고 그냥 좋아해 주는 것에 사랑받고 있다는 느낌이 든다"고 고백했다.

이어 "단점보다 장점이 더 드러나게 해주는 상대가 좋은 짝인 것 같다"며 "그런데 이 사람이 그렇다"고 이 교수를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또 이 교수를 향해 "큰 나무 같은 사람"이라고 극찬했다.

앞서 두 번의 이혼의 아픔을 겪은 허수경은 6년 전 이 교수와 결혼했다.

joy822@tf.co.kr
[연예팀ㅣ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74954 ]

추천0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