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아모르파티' 안재모 "야인시대에 온 몸 바쳤는데…SBS 날 안 불러줘"
기사작성: 2021-04-08 14:38:02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안재모가 9년 만에 SBS에 돌아온 소감을 밝혔다.
그는 “야인시대 때 온 몸을 다 바쳐 노력했는데 저를 안 불러주시더라”라면서 너스레를 떨었다.

8일 오후 2시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 - 사랑하라, 지금’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됐다.
제작발표회에는 최정윤, 안재모, 배슬기, 박형준, 배태섭 감독이 참석했다.
안재모는 2012년 SBS ‘부탁해요 캡틴’ 후 9년만에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 - 사랑하라, 지금’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왔다.
안재모는 “야인시대 이후 타 방속국에서 많이 불러주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야인시대 때 온 몸을 다 바쳐서 노력했는데 저를 안 불러주셨다.
배태섭 감독님 때문에 작품을 선택했다.
처음 저를 보셨을 때 “얘는 성공하겠다”고 저를 믿어주는 거에 마음을 빼았겼다.
또 최정윤 씨의 말을 듣는 순간 이 작품은 되겠다고 생각했다”고 합류하게 된 이유를 말했다.

한편 SBS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는 오는 12일 오전 8시 35분 방송된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SBS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