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합니다.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라인-Z홀딩스, '경영통합' 기본합의서 체결 "연내 본계약 체결"
라인과 야후 재팬의 모회사인 Z홀딩스가 경영통합에 관한 공동 이해를 바탕으로 기본합의서를 체결했다 사진은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 및 라인 회장(왼쪽)과 손정의(손마사요시) 소프트뱅크 회장. /더팩트 DB, 뉴시스 제공
라인과 야후 재팬의 모회사인 Z홀딩스가 경영통합에 관한 공동 이해를 바탕으로 기본합의서를 체결했다 사진은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 및 라인 회장(왼쪽)과 손정의(손마사요시) 소프트뱅크 회장. /더팩트 DB, 뉴시스 제공

양사 50대 50으로 조인트벤처(JV) 설립 예정

[더팩트│최수진 기자] 18일 라인과 야후 재팬의 모회사인 Z홀딩스가 경영통합에 관한 공동 이해를 바탕으로 기본합의서를 체결했다. 본 계약은 연내 체결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이번 경영통합이 핀테크 분야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기술을 통한 새로운 사업영역 진출 가능성을 높인다고 판단했다.

이날 네이버는 "라인은 야후재팬, 금융지주회사 등을 자회사로 두고 있는 Z홀딩스와 경영통합을 하기로 결정했다"며 "핀테크 영역에서 긴밀한 연대를 구축해 캐시리스(cashless) 시대의 새로운 사용 경험을 제공하고, 기술을 바탕으로 한 신규 사업에 진출하며 미래 성장을 위한 시너지를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영통합에 따라 네이버(라인 모회사)와 소프트뱅크 주식회사(Z홀딩스 모회사)는 50대 50으로 조인트벤처(JV)를 만들어 Z홀딩스의 공동 최대 주주가 된다.

Z홀딩스는 메신저 플랫폼인 라인, 포털인 야후재팬, 커머스 플랫폼인 야후쇼핑과 조조, 금융서비스인 재팬넷뱅크 등을 산하에 두며, 일본 및 아시아 최대의 사용자 기반을 확보하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양사는 이를 기반으로 시너지 창출을 통한 미래성장 가능성을 높이고, 글로벌 플랫폼 사업자와 경쟁할 수 있는 AI(인공지능) 기반의 새로운 기술기업이 되겠다는 입장이다.

jinny0618@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33293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