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용인반도체클러스터 내에 독립운동 역사공원 조성된다
기사작성: 2020-10-01 16:47:01
경기 용인시가 처인구 원삼면에 조성되는 반도체클러스터 내에 용인지역 독립운동 유적을 전시하는 역사공원이 건립을 추진한다.
1일 용인시와 업계에 따르면 용인시는 반도체클러스터 사업부지 내 수변공원 계획 용지 일부를 역사공원으로 변경해 조성하기로 사업시행자와 합의했다.
역사공원에는 사업부지에 포함돼 수용되는 처인구 원삼면 죽능리의 삼악학교 터 표석과 오인수 3대 독립항쟁 기념비가 이전 설치된다.
두 유적은 지방문화재나 사적으로 지정되지 않아 일반에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용인지역 독립운동의 역사를 보여주는 기념물이다.
삼악학교는 일제강점기 죽능리의 독립운동가이자 교육자인 여준, 오태선, 오용근 등이 추진해 1908년 설립한 사립 교육기관이다.
 이 학교를 졸업한 오광선 선생이 독립군이 되어 많은 공을 세우고 광복군 국내지대장을 역임했다.
 
오광선 선생은 아내 정현숙 선생, 딸인 오희옥·오인영 지사, 아버지 오인수 의병장과 함께 독립운동을 했다.
죽능리에 3대(代)가 독립운동을 한 공적이 담긴 기념비가 세워져 있다.
용인시는 수원 보훈복지타운에서 생활하던 오희옥 지사가 고향 용인에서 여생을 보낼 수 있도록 2018년 3월 시민들과 힘을 모아 죽능리에 '독립운동가의 집'을 지어 주기도 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류혜경 기자 rews@ajunews.com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61864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