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올해 새롭게 주목받는 'K-유니콘'은?
기사작성: 2020-10-01 12:00:00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지난 9월 22일에 접수 마감한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총 43개 기업이 신청했다고 1일 밝혔다.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은 벤처 4대강국 실현을 위해 정부가 추진하는 'K-유니콘 프로젝트'의 핵심사업으로 이번 2차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대상기업 15개사 내외를 발굴해 세계를 선도하는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예비유니콘에는 기업당 최대 100억원까지 특별보증을 제공한다.


신청현황을 보면 43개사가 신청해 경쟁률 2.9대 1을 기록했으며 올해부터 도입된 국민 추천제를 통해서는 총 11개 기업이 추천됐고 이 중 3개 기업이 신청했다.
인공지능(AI),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등 4차 산업혁명 분야 미래 선도 신기술 유망기업 30개사(69.8%)가 신청해 지난해에 신청한 비중(53.5%) 대비 16.3%포인트 증가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 비대면 분야 유망기업(72.1%)은 지난해에 신청한 기업 대비 7.8%포인트 증가했다.
이는 대면에서 비대면 경제로의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이 분야 유망 벤처·스타트업들이 우리 경제에 중추적인 역할로 부상하고 있다는 방증이다.


신청기업의 투자 규모별로 보면 벤처투자 유치액이 50억원 미만인 초기 성장단계의 기업은 3개사(7.0%)이고, 100억원 이상의 벤처투자를 유치한 기업이 전체 43개 신청기업 중 25개사(약 60%)를 차지하고 있어 본격적인 스케일업 단계에 들어선 기업들이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에 가장 많이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청기업에 대해서는 요건 검토와 서면심사 후 10월부터 기술보증기금에서 기술평가를 진행한다.
이후 보증심사와 국민심사단과 전문가로 구성된 최종평가 위원회를 거쳐 지원대상을 12월 중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 신청기업 최종평가에 참여하는 국민심사단은 상반기 'K-유니콘 프로젝트'에 선정된 심사단 200명 중 신청을 받아 10월 말에 60명을 선정할 계획이다.


이옥형 중기부 벤처혁신정책과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어갈 유니콘 기업이 되고자 하는 유망 벤처·스타트업들이 많이 신청했다"며 "세계적인 혁신 유니콘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기업이 엄격하고 공정하게 선발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6185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