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경남, 인구 10만명당 확진자 8.66명…전국서 두 번째로 낮아
기사작성: 2020-10-01 11:18:48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경남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률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도는 지난달 29일 기준으로 도내에서는 확진자가 291명(코로나19 발생 초기 음성이었는데 확진자로 관리된 3명 포함)으로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올해 1월 인구수 336만1344명을 기준으로 하면 인구 10만명당 8.66명 수준이다.
이러한 발생률은 전북의 6.88명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낮은 수치다.
전국 평균인 45.64명보다도 36.98명이 적다.


신천지 신도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했던 대구(292.63명), 경북(57.95명)은 물론 서울(53.74명), 경기(32.81명) 등 수도권과 부산(12.10명), 울산(12.73명) 등 인근 지자체보다도 발생률이 현저하게 낮았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61847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