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정치와 관련된 글은 정치자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일베 심층분석 1탄 15
이름: 디지몬카이저


등록일: 2020-03-26 11:00
조회수: 751 / 추천수: 6




 

 

 

지금의 일베는 태극기부대 노인들이 점령했습니다. 

 

따라서  디시인사이드 우한갤,코로나갤, 야갤 + 펨코 엠팍등 일베 멀티로 넓게 퍼진 인터넷 극우종자들 모두 포함해서 분석했음을 알립니다.


범죄심리전문가 표창원씨(정치색 x) 분석을 참고했습니다.


※ 일베 분석 ※


스스로를 드러내지 못하는 비겁자. 대부분 남성으로 여성에 대한 열등감과 다가서지 못하는 무력감을 여성비하와 공격으로 대체.


강하고 능력있는 '남자'이고 싶지만 경쟁에서 탈락, 인정못받는 현실에 좌절, 이를 약자 공격으로 분풀이.

 

스스로가 꿈꾸는 '강자'와 동일시. 하지만, 공격욕과 폭력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악한 강자'만 추종.


존재의의 합리화 위해 '보수, 우익' 표방하나 보수의 대념이나 가치, 철학은 전혀 모름.


사이버 공간상에선 강하고 공격적인 다른 '인격' 사용.


익명성과 군중심리에 의존하고 '일베로' 추천을 받는 것을 자신에 대한 타인의 '인정'으로 간주, 집착.


겉으로는 진보나 민주화 세력에 대한 비판 및 반대 표방하나 속으론 그들이 받는 지지와 선망에 극단적 질투심.


대부분 성장과정에서 애정결핍 내지 학대, 폭력 피해.


학교폭력의 가해자 혹은 피해자 다수 포함.


이들이 공유하는 근본적 일탈 동기는 '분노'와 '인정받고 싶은 욕구', '소속감 및 친밀감에 대한 강한 갈구'.


처음엔 그저 불만스러운 사회로부터 벗어나 '자신들만의 놀이마당'에서 금지된 장난과 자극을 주고받으며 자위.


언제부턴가 이들의 수와 사이버 친화성, 지식이나 지성에 대한 반감에 주목한 극우세력과 인사들에 의해 과거 '용팔이' 등 정치깡패의 현대판인 '사이버 정치조폭'으로 훈련, 양성, 이용되기 시작.


하지만, 과거 정치 조폭 썼던 권력이 집권후엔 부담되어 버리듯 이들도 총선이 끝난 후 골칫거리가 되고 있음.


문제는, 일개 사이트가 아닌 이곳에 모여 변태적 일탈적 욕구를 상호 증폭하며 해소하는 것을 유일한 삶의 낙으로 삼던 인간들. 사이트만 없앤다고 사라지지 않음.


이미 대통령과 정부가 자신들 인정않으면 공격할 준비된 좀비들.


'일베 현상'의 배경에 깔린 좌절과 소외, 그릇된 성인지와 낮은 자존감, 공격욕구와 폭력욕구의 해소가 중요.


'증상'에 대한 대응책은 정보통신윤리위 활동 강화, 엄정한 법집행이겠지만, '원인'에 대한 처방은 보다 심층적이어야


일베 중 4-50대 연장자 및 의사, 공무원 등 고학력자들. 스스로는 책잡힐 범죄적 행동 잘 하지 않으면서 지역감정, 성찰별, 인종차별, 색깔론, 역사왜곡 부추기는 허위사실 및 논리 제공. 이들 역시 그들 무리에서 루저.


자기 집단이 싫어할 요소갖춘 사람 찾아내 신상털거나 약점 잡아내 집요하고 지나친 집단공격 가하는 '가학성(새디즘)'과 스스로를 '벌레'로 비하하며 사회적 비난 초래하고 존칭 거부 욕설 일상화 등 '자기학대(매조히즘)' 함꼐보임.


법, 도덕, 윤리, 예절등 사회규범 거부하는 '일탈적 하위문화' 추종. 이는 자신들의 신조 정하고 사회구범보다 우선시하는 조폭, 사이비 종교와 유사.


이런 '일탈적 하위문화' 추종 및 맹신의 배경에는 주류사회에서 배제된 불만.


여성이나 아동, 피해자 등 '약자'에게 잔혹하고 엽기적인 공격 반인륜성 이면에는 '밀그램의 실험'에서 확인된 '권위자의 지시, 책임전가'의 효과 작용.


실명, 오프라인 상에서는 다른 모습, '반사회성 인격장애'로 볼 수는 없음.


결론적으로, 자발적으로 발생한 '일베 현상'에 편승하고 무지한 다수 일베인을 이용, 선동한 '일탈적 변절 테크노크랏'과 범죄적 권력자, 세력 및 기관 등이 가장 큰 수혜자이며 일베에 의해 능멸당한 약자들과 조작된 여론이 피해자.


일베에서 사용하는 선동의 기제는 "최고의 가치는 애국", "최고의 애국은 종북 좌빨 척결", "정부나 여당, 대통령 비판하는 자는 종북 좌빨", "대를 위해 소를 희생", "애국, 좌익척결위해 폭력과 살인도 필요", "넌 애국자"(정권에 따라 쉽게 바뀜, 신념 x)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3-26 11:06:4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6915895 ]

추천 6

다른 의견 1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