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하나뿐인 남동생이 여자친구한테 살해당했습니다. 79
이름:  ysw0819


등록일: 2019-04-16 13:33
조회수: 29985 / 추천수: 28


1.jpg (81.1 KB)
2.jpg (93.9 KB)



안녕하세요. 저는 사건의 피해자 누나입니다.

1.jpg

 

2.jpg

 

동생은 딸셋에 아들하나인 저의 집안에 장남이자 막내입니다

너무나도 소중한 존재이며 저에게는 더욱 특별한 사람입니다.


궁금한이야기y 부천링거사건 방송을 보셨는지 모르겠지만

밥만 먹고 오겠다며 나간 동생이 동반자살로 위장되어 억울하게 세상을 떠났습니다

올해 32살의 꽃다운나이였고 10년뒤에 건물주가 될거라는 꿈이 있었습니다

앙심을 품고 있던 간호조무사 여자친구로 인하여 동생은 너무나도 허망하게 떠났습니다

간호조무사 여자친구는 남동생을 만나기 오래전부터 절취한 약물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작년 10월 친구의 결혼식, 12월 연말약속, 올3월 친구와 함께 일을 할 계획, 올4월 어머니의 환갑여행....

동생은 0.01%도 자살할이유가 없습니다. 앞으로의 계획들이 너무나도 많이 있었습니다.


자신의 아들처럼 생각한다며 변호사 선임과 탄원서도 작성하지 말고 믿고 기다려 달라던 형사는

시간이 있었음에도 동생 친구들에 대한 소환 조사도 한참 뒤에 하는 등

동생의 마지막 유품까지 잃어버리고 제대로 수사가 되지 않았습니다.

결국 경찰의 부실한 초동수사로 용의자가 불구속된지 벌써 6개월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용의자는 심신미약을 주장하며 스스로 정신병원에 들어가 정신과 약이 없으면 힘들다고 하면서

현실은 수시로 술을 마시고 7080라이브카페까지 즐기며 아무렇지 않게 일상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한집안을 풍비박산 만들어 놓고 어떻게 저렇게 다닐수 있는지 억장이 무너지는 일입니다


 

사랑하는 하나뿐인 동생을 먼저 떠나보낸 제 심정과 가족은

평생 가슴에 묻고 살아갈 큰 상처만 남았고 눈물 마를 날이 없습니다.

너무도 소중한 제 동생이 좋아하는 삼겹살을 이제는 두 번 다시 사줄 수 없다는 사실이 너무 가슴 아픕니다

너무나도 보고 싶고 목소리조차 들을 수 없음에도 이 모든 일이 그저 꿈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동생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목소리를 외면하지 말아 주십시오.

저희도 정말 상상하지 못한 일입니다. 언제 누군가의 일이 될 수 있습니다.

 

 

한분한분의 도움을 받고자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지하철에서 영화관에서 술집에서 밥집에서 여러분의 가까이에 용의자가 있을지 모릅니다.

이사건은 명백한 살인이며 용의자는 반드시 구속이 되어야합니다.

구속수사와 강력한 처벌을 위해 현재 청원을 하고 있습니다.

청원 동의와 공유 부탁드립니다.

억울하여 눈도 감지 못한 동생이 하늘에서라도 편히 쉴 수 있도록 도와주십시오.


잘못된 초동수사와 허술한 경찰로 인하여 살인자가 풀려나고 약물 관리가 소홀하여

사람이 죽게 되는 우리나라에 대하여 강력한 규정과 정기적인 병. 의원 순찰이 필요합니다.

눈앞에서 살인자가 풀려나고 사람의 목숨을 다루는 병원에서 약물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여

남용되고 있다고 생각하니 맘 편히 이 나라에 살 수 있을지 복지 안전이 강화되어야 합니다 

 

     

국민청원: 동의와 공유 부탁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79464 

 

 

유튜브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l0H9f39wUyE&feature=share



관련자료:

https://www.insight.co.kr/news/220901

 

https://blog.naver.com/iamlucy0416/221508793198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6395606 ]

추천 28

다른 의견 0

# 이 게시글에는 핫코멘트가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핫코멘트 위치로 이동합니다.

빵딩 / 제목특문금지
적폐반대 / 페미국가에서 한남은 4등 국민 개돼지 목숨이지만 귀족 여자는 무죄추정의 ...
걱정말아요 / 이런글에서도 페미타령이라니 진짜 중증이네;
초록물고기_ / 이정도면 병이네요...
초록물고기_ / 이글하고 페미가 무슨 상관인가요? 초동수사 문제점을 재기하고 있는데... 글은 ...
적폐반대 / 가해자=여자 ,피해자=남자가 아니고 가해자 =남자, 피해자 =여자였어봐요 ...
착페죽페 / 귀족 여자는 무죄추정의 원칙 면책권이라 라는 워딩 안보시나봐요 해당 관련사...
적폐반대 / 여자가 지발로 다쳐놓고 남자가쳤다고 주작질했더니 국민청원 30만 하루만에 올...
초록물고기_ / 살인사건인데 여자라는 이유로 용의선상에서 제외한 사례가 있나요? 왜 다른 사례...
착페죽페 / 본인이 말씀하셨는데요 " 이글하고 페미가 무슨 상관인가요? 초동수사 문제점을...
내가가야할길은 / 내가 이래서 자유한국당 옹호하는 인간들을 싫어함,..본문 내용하고 상관도 없는...
노을에기댄이유 / 아무글에나 그냥 페미페미.. 진짜 분란유도 짜증 유발 제대로네. 여기에 추천 ...
후릿2 / 글 문맥자체가 동생이 남성이기때문에 불합리화 수사를 당하였다가 아니라 허술...
애플갓 / 남자들이 페미에 지는 이유가 덧글에 잘 묻어난듯 남녀 바꿔서 여초에 이런덧글...
하앍하악 / 응 아니야~
밤책 / 남의 안타까운 죽음도 이용해 먹으려는 하이에나들이 여기도 달라붙어있네. 청원...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