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포럼 입니다.

event
캠핑장, 캠핑용품 정보, 캠핑 후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래 애견 투표글을 보고 기억나서 쓰는 송지호 후기 2
분류: 캠핑후기
이름: 인텔_코어


등록일: 2020-08-06 15:42
조회수: 1264 / 추천수: 1


sjh2.jpg (438 KB)



 

sjh2.jpg

 

 

아래 애견 투표 글을 보고 생각나서 

 

송지호 후기 길게 글로 적어봅니다 ^^; 

 

 

 

 

얼마전 7월에 송지호 오토 캠핑장에 처음 갔었습니다.

 

운좋게도 통나무집을 주워서 갔는데 기상청에 비 예보가 있어서 취소 하신 것 같았습니다.

 

 

비가 와도 통나무집이라 괜찮을거라고 생각되고 갔는데 가는 내내 비바람이 장난 아녔습니다.

 



첫 방문이라 궁금한게 많았는데 데스크 직원분들이 친절하게 안내를 해주셨습니다. 

 

발열 체크 후 수칙에 대해서도 설명 해주시고요.

 

세콤 키를 주셔서 캠핑장 출입시, 샤워장 이용시 사용 하도록 되어 있었습니다.

 

 

 

안에 들어가보니 통나무집에는 사람들이 다 있었고

 

넓은 캠핑장에는 사람이 거의 없었습니다. 

 

비바람이 심하고 본격 휴가철이 아니라 그런지 캠핑장은 한산했습니다.

 

 

 

장대비는 그치고 가랑비가 오락가락 했습니다.

 

바람이 심해 파도가 거세 바다에는 못 들어갔지만 해수욕장 바로 앞에 통나무집이 있어서 경치가 너무 좋았습니다.

 

통나무집 1번은 해수욕장 안전요원 숙소로 쓰더라고요.

 

통나무 집은 그냥 통나무 집에 에어컨만 달린 공간이었는데

 

여러명이 와도 충분히 아늑할 것 같았습니다.



청소를 하시는 분들도 친절했습니다. 

 

제가 설거지를 하려고 가자 저쪽에 가면 뜨거운물 잘나온다고 먼저 안내 해주시고

 

청소도 상당히 자주 하시는것 같았습니다. 

 

 

샤워실도 깨끗하고 이용하는 사람이 없어서 아주 여유있게 썼습니다. 

 

 

 

화장실을 가는 길에 어디서 개가 짖는 소리가 났습니다.

 

홈페이지 대문에도 확실하게 공지가 되어있는데 강아지를 데리고 오셨나 봅니다.

 

 

나이가 조금 있어보이시는 노부부 셨습니다. 

 

이미 텐트 다 치시고 그 안에서 강아지와 함께 계시더군요.

 

 

안내를 받을때 친절하셨던 직원분께서 두분에게 설명을 드리는데

 

노부부 두 분은 번갈아 가면서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시더라고요.

 

 

"캠핑장에 사람도 없는데 난리냐" 며 적반하장으로 직원분에게 소리를 지르셨습니다.

 

힘든 표정으로 차분히 설명하시는 직원분도 참 힘드시겠구나 하고 지나갔는데 한참동안 노부부의 큰 목소리가 들렸습니다.

 

나중에 보니 철수하고 가셨더라고요.

 

 

 

 

저녁 시간이 되어 숯에 불피우고 준비를 하는데

 

직원분들께서 주기적으로 돌아다니셨는데 장작을 쓰는지 확인 하시는 것 같았습니다.


 

장작 사용은 절대 불가라고 적발시 퇴실조치 된다고 안내방송도 주기적으로 나왔습니다. 

 

 

 

저녁 식사를 마치고 청소하시는 분이 알려주신 온수 나오는 곳으로 가서 설거지를 하는데 전체적으로 깨끗하고


온수도 아주 뜨겁게 콸콸 나와서 깜작 놀랐습니다.


 

지나가는데 불멍을 하는 분들이 보입니다.

 

텐트 앞에서 장작을 활활 태우고 계시더군요.

 

 

저녁 먹을 때만 해도 안내방송도 수차례 나왔고 직원분들이 확인하러 다니셨는데 

 

어두워지니 장작을 태우시나 봅니다.

 

 

 

다음날은 햇빛이 쨍쨍 했지만 파도가 거세 물에는 결국 못 들어갔습니다.

 

 

저희 집에서는 상당히 먼 거리인데 비가 많이 와서 서행해서 4시간 정도 걸렸습니다.

 

올때는 비가 전혀 안와 까페 들린 시간 빼고 순수 이동시간으로 보면 3시간 정도 걸렸습니다.

 

 

 

 

이번에 처음 가본 송지호 캠핑장 다음에 날씨 좋을 때 또 가고 싶은 곳이었습니다.

 

 

다만 홈페이지에도 확실히 크게 공지가 되어 있는 기본 수칙을 지키지 않는 몇몇 분들 때문에

 

관리하시는 분들이 힘드시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래 애견 관련 투표 글을 보다가 급 생각이 나서 뒤늦게 글로 후기를 적어봅니다.  ^^;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8-06 15:44:04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1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amping&no=250779 ]

추천 1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