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캠핑포럼 입니다.

event
캠핑장, 캠핑용품 정보, 캠핑 후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뜻밖의 구룡자동차야영장에서의 캠핑(사진 많음) 53
분류: 캠핑후기
이름: 고오릴라


등록일: 2018-10-10 14:58
조회수: 4155 / 추천수: 28


cO43Dov.gif (2024.4 KB)
20181007_133459.jpg (240.2 KB)

More files(22)...


이래저래 집안에 일이 있어서 가족캠은 8월에 휴가로 다녀온거 말고는 안될 줄 알았습니다...

 

다른 일정을 잡아보려해도 자꾸 우선순위에서 밀려서 갈 수가 없더군요...

 

그렇게 포기하던 찰나

 

그렇게 가고 싶었던 구룡자동차야영장! 그것도 최고 명당이라는 26번 자리를 우연찮게 줍줍해서 이것저것 잴 거없이 가기로 했습니다

 

더군다나 25번자리는 캠포어 '달봉ee'님이시라는 기가막힌 정보까지...

 

기왕 이렇게 된거 급박하게 연락해서 2팀이서 같이 쓰고 셋팅하기로 부랴부랴 번갯불에 콩볶아 먹듯...

 

2가족 단풍캠이 되었습니다

 

 

(단풍캠이 이렇게 위험합니다)

 

 

 

 

cO43Dov.gif

 

 

 

 

 

 

 

 

일요일 오전 짐을 마지막으로 챙기고 김밥을 싸들고 눈누난나 원주로 향합니다

 

반갑게 맞아주시는 국립공원 직원분의 인사를 뒤로 하고

 

저희 자리에 도착한 순간...

 

아... 왜 명당이라고 하는지 알겠다...

 

1. 유이한 데크자리

2. 급똥을 지릴 위기도 없을만큼 가까운 좌 화장실 우 개수대의 화세권 개세권

3. 데크임에도 넓음

4. 그늘

 

 

하지만 그 장점에도 불구하고

 

단풍캠임을 절실히 깨닫게 해주는 낙엽 ㅜㅜ

 

 

 

 

 

 

20181007_133459.jpg

 

셋팅하기 전에 처갓집 머슴모드로 낙엽부터 열심히 쓸었습니다

 

 

나름 재밌었보였는지 딸내미도 나중에 한번씩 쓸더라구요 ㅎㅎ

 

(절대 아동착취가 아닙니다...)

 

20181007_174407.jpg

 

 

그렇게 셋팅을 마치고...

 

 

 

좌측부터 주피터1, 주피터2

 

20181007_174530.jpg

 

생활공간인 타프쉘

 

20181007_174535.jpg

 

 

집에서 챙겨온 빅민턴(feat.포도홀릭님)

 

아주 즐겁게 달봉ee님께 던져드리고 가을을 즐겨봅니다

 

 

20181007_174603.jpg

20181007_174619.jpg

 

 

산속의 해는 짧더군요

 

해가 뒷산 너머로 모습을 감출무렵 기온도 급강하...

 

 

 

20181007_174710.jpg

 

 

구이바다에 얼른 삼겹살만 구워서 은신처인 타프쉘로 잠입합니다

 

 

20181007_175401.jpg

 

 

 

그렇게 도란도란 이야기도 나누고 술한잔도 나누고...

 

저와는 어울리지 않지만 이럴때만 감성템을 꺼내봅니다

 

 

좌 루미에르+워머(feat.희망열매님) 우 녹턴+워머(feat.레트로캠퍼님)

 

 

20181007_195336.jpg

 

 

하지만 감성따윈 개나줘버렷을 시전하시는 달봉님!

 

퐈이야!

 

 

 

20181007_211926.jpg

 

 

바...밝긴 밝네요 ;;;

 

 

그렇게 딸을 재우다 저도 재움을 당하고...

 

아침이 밝았더랍니다 ㅜㅜ

 

 

밤새 기온이 5도까지 떨어졌지만...

 

 

Screenshot_20181008-074325.jpg

 

 

이너에 온풍기가 큰역할을 해주었습니다 (저희는 관계법령을 준수했...쿨럭;;;)

 

 

공기는 차갑지만 날을 무척이나 맑고 쾌청했습니다

 

 

20181008_102013.jpg

 

 

어제 밀린 설거지를 해치우고

 

아침도 먹고

 

가을산을 느껴보러 구룡사에 오릅니다

 

구룡야영장에서 구룡사 매표소까지 도보로 약 5분여 걸리고 거기서 구룡사까지 약 30분 정도 걸립니다...

 

 

20181008_110256.jpg

 

20181008_111941.jpg

 

 

 

그렇게 걸어 도착한 구룡사 앞에서 점프샷을 시도!

 

 

 

anigif.gif

 

헬멧만 씌웠으면 크레용팝인줄 ;;;

 

 

점프샷은 무리라는 판단하에 꼬맹이들 사진을 찍어보려했으나

 

 

20181008_113214.jpg

 

 

멀쩡한 사진은 무리더군요 ;;;

 

 

 

20181008_113254.jpg

 

20181008_113626.jpg

 

20181008_115927.jpg

 

20181008_120532.jpg

 

20181008_121411.jpg

 

 

구룡야영장에 가신다면 구룡사 거쳐서 구룡소를 지나 전나무길 한번 둘러보시는 것도 괜찮을 것 같네요

 

 

그렇게 돌아오는 길에 막걸리의 유혹을 뿌리치고

 

열심히 고기를 굽고...

 

분명 안내판에는 캠프파이어등은 금지라고 되어있었지만

 

장작판매처를 친절히도 알려주시는 직원분의 안내에 따라 구입한 장작을 태우고...

 

 


20181008_202626_001.jpg

 

 

이틀밤을 마무리합니다 ㅜㅜ

 

 

 

2박3일도 너무 짧게 느껴졌던 오랜만의 캠핑이었는데

 

 

루지.gif

 

 

뭐...뭐가 지나갔냐?

 

 

 

좋은 곳에서 좋은 분과 함께한 가을캠핑은 두고두고 추억에 남을 것 같습니다...

 

 

 

 

 

 

여름에 가고 싶어요 ㅜㅜ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amping&no=217357 ]

추천28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 이전글▽ 다음글